지학순정의평화기금
 

  
 justice(2005-11-03 10:06:06, Hit : 4672
 한 아버지의 추억 : 제 6장: 법이 희생될 때

내 아들에 대해 계속 이야기하기 전에 인도의 사법제도에 대해 말하고자 한다. 인도 사법제도에 관한 숭고한 옛 격언에는 설사 수 천명의 범죄자가 처벌을 모면하게 된지라도, 단 한 명의 무고한 사람도 벌을 받아서는 안 된다고 했다. 우리 사법제도의 창시자들은 이처럼 무고한 사람을 부당하게 처벌해서는 안 된다는 사실을 특별히 강조했던 것이다. 하지만 오늘날 우리의 수사관들은 벌을 받는 이가 실제 범죄자인지 아니면 결백한 사람인지에 대해 일말의 관심조차 없다.

우리가 처벌이라고 부르는 것은 무엇인가? 투옥당하는 것? 아니면 칵카얌 같은 경찰 수용소에서 고문을 받는 것을 말하는 것일까? 아무도 이에 대해 깊이 생각하지 않지만, 이 문제는 가끔씩 내 마음을 어지럽힌다. 유치장 내 고문은 그것이 가볍든 혹독한 것이든 간에 일반 구금과는 비교될 수 없다. 우리는 지금까지 구금 중에 당한 고문으로 인한 사망사건 소식들을 익히 들어왔고 지금도 계속 듣고 있지만, 어느 누구도 그것을 처벌이라고 부르지 않는다. 그 와중에, 진범들은 종종 처벌을 모면한다. 이러한 시각에서 보자면, 결백한 자를 처벌하지 말라는 숭고한 인도 사법제도의 격언은 노골적으로 어겨지고 있다.


라잔의 경우도 그와 같았다. 그 아이가 진범인지 아닌지 알아보기 위한 어떠한 시도도 없었다. 그들은 그저 그 아이를 데려가서 고문하고 죽였다. 그것이 일어난 일의 전부이다. 누군가가 경찰에게 명단을 넘겼고 경찰은 그 명단에 따라 사람들을 잡아갔다. 그가 진범인지 아닌지는 경찰들에게는 무의미한 것이었다. 그리고 이 경찰들 중, 수감중인 한 청년의 미래를 염려하는 이는 아무도 없었다.

진범을 찾을 때 과학적 (수사)방식을 사용하도록 훈련을 받았지만, 경찰들 중 그 어느 누구도 이를 사용하지 않았다. 그들은 피고인을 고문하는 게 더 쉽다는 것을 알았던 것이다. 그런 쉬운 방법이 있는데, 왜 과학적 방법에 사용하겠는가? 이것이 경찰이 단지 국가의 고문 기계라는 것을 내가 확신하는 이유이다.

사일동안 체포된 학생들에 대한 소식이 없자, 공과대학 학장인 바하부딘 교수는 죠지 교수와 함께 칵카얌 캠프를 찾아갔다. 그 당시 자야람 파디칼씨가 운영하는 경찰 캠프에 간다는 것은 사자 우리에 들어가는 것과 같았다. 하지만 그들은 학생들을 사랑했기에, 가기로 결심했다. 나는 어떠한 칭송의 말로도 이 덕망 높은 분들에 대한 감사를 표현할 수 없을 것이다. 파디칼씨가 이 분들의 방문을 알았을 때, 그는 거만하게도 “나는 다른 교수 말고, 학장만 만날 것이다.” 라고 통고했다. 라잔은 공과대학 선생님들과 학생들이 사랑을 받는 학생이자, 바하부딘 교수가 가장 총애하는 학생이었다. 바하부틴 교수는 시종일관 라잔의 사건에 깊은 관심을 가져왔고, 지금도 그래오고 있다.

대학 시절 동안, 라잔은 모한 쿠말 교수 집에 묵었다. 쿠말 교수는 기계공학과 교수로, 라잔의 삼촌의 자형이었다. 라잔을 찾아 헤매는 동안, 나는 그의 집에서 이삼일 머물렀다. 어느 날 오후, 범죄부 수사관 스리드하란씨가 두 명의 다른 경찰과 함께 나를 찾아왔다. 그들은 내 아들의 실종에 대해 애도를 표하며 매우 친절하게 행동했다. 그들은 또한 나에게 많은 조언을 주었는데, 내가 보기에 그 중 한 가지는 특히 흥미로웠다. 그들은 과격분자들의 지도자인 K. Venu의 책을 읽으라고 조언했다. 사실 나는 그 책을 이미 읽었었지만, 경찰관과 논쟁하는데 흥미가 없었기 떄문에 모르는 척 했다. 나중에서야 나는 나를 제외하고는 그 집 사람들 모두가 경찰에 대한 두려움으로 얼음처럼 굳어있었다는 것을 발견했다. 다음 날 아침 처음으로 내가 한 일은 짐을 싸서 여관으로 옮겨가는 것이었다.

내 친구이자 정부예술과학대학 힌두어과 학장인 비스왐브하란 교수가 겪은 사건은 경찰문화의 또다른 면을 보여준다. 그는 아내와 함께 학교 근처에서 살고 있었는데, 나는 이 부부 집에서도 며칠을 보내게 되었다. 그 다음 주 어느날 밤 수사관인 스리드하란씨는 이들 부부를 만나자 이렇게 소리쳤다. “당신들 친구인 그 교수는 어디있습니까?” 그는 경찰이 사용하는 전형적 방법으로 그들을 위협했다. 경찰은 나 역시 과격분자라고 증명하고자 노력하고 있었다. 그런 상황에 익숙하지 않은 비스왐브하란 교수와 그의 아내는 공포심에 사로잡혔다. 그들은 나에게 큰 화가 닥칠 거라는 생각에 그 날밤 한숨도 자지 못했다. 이 사실을 알게 되었을 때 나는 그들을 위로하려고 노력했다. 경찰들의 행동은 예상치 못한 것이었다.

나는 스리드하란 수사관과 만나려고 노력했으나 실패했다. 나중에서야, 나는 스리드하란씨가 나를 처음 만나러 왔을 때 그는 이미 라잔이 죽었다는 사실을 알고 있었다는 것을 깨달았다. 나는 그 사람들이 약한 노인을 그런 식으로 위협하면서 얼마나 가학적인 기쁨을 느꼈을지 생각하고는 몸서리를 쳤다.





30  들빛회 소식지 제4호  justice 2007/01/11 4012
29  들빛회 소식지 제3호  justice 2007/01/11 4366
28  들빛회 소식지2호 입니다.  justice 2007/01/11 4033
27  들빛회 소식지 창간호입니다  justice 2007/01/11 3853
26  [알림] '아버지의 기억'저자 아치라바...  justice 2006/04/26 5054
25  아버지의 기억 16장: 아무에게도 향하...  justice 2006/03/14 3989
24  한 아버지의 추억 : 14장 비상사태...  justice 2006/03/06 5459
23  한 아버지의 추억 - 13장: 촘바또르...  justice 2006/01/18 4108
22   한 아버지의 추억 : 제 11장: 인신...  justice 2005/11/09 4745
21  한 아버지의 추억 : 10장: 비상사태...  justice 2005/11/03 5341
 
  [1][2][3][4][5][6][7] 8 [9][10]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hompykorea